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특징주]이낙연, 중도 사퇴설에 삼부토건 15% 급락…캠프 "사퇴 없다"

수정 2021.09.27 10:59입력 2021.09.27 10:39
[특징주]이낙연, 중도 사퇴설에 삼부토건 15% 급락…캠프 "사퇴 없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삼부토건이 27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의 사퇴설이 나오면서 급락하고 있다.


삼부토건은 이날 오전 10시31분 기준 유가증권시장에서 전일대비 15.89% 하락한 2515원에 거래되고 있다.

삼부토건은 이 후보의 동생이 임원으로 재직하면서 정치 테마주로 부상, 지난해 7월 700원대인 주가가 급등하며 같은해 6000원을 웃돌기도 했다. 올 들어 꾸준한 내림세를 보이던 삼부토건은 이 후보의 대선 출마 선언한 7월 4000원까지 회복했하기도 했다.


하지만 전날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이 후보가 자신의 텃밭인 전북지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패배, 중도 사퇴설이 나오면서 주가가 다시 급락한 것으로 보인다. 이 후보는 이날 한 라디오 방송에서 중도 사퇴설을 일축했다. 이 후보 캠프 관계자는 "정치인은 한 명의 지지자라도 있을 경우 절대 사퇴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