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위기극복 기부금 15억원 전달

수정 2021.08.02 11:11입력 2021.08.02 11:11
인천공항공사, 코로나19 위기극복 기부금 15억원 전달 지난 30일 인천시청에서 열린 ‘공항생태계 및 지역위기 업종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부금 전달식’에서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사진 왼쪽)이 박남춘 인천광역시 시장(사진 가운데) 및 조상범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사진 오른쪽)과 기부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인천시청에서 인천광역시,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항생태계 및 지역위기 업종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부금 전달식’을 통해 ‘우리 인천 사회백신’ 나눔 기부금 15억원을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우리 인천 사회백신’은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진행하는 나눔 캠페인으로 공사가 전달한 기부금 15억원은 캠페인 참여기업 중 최대 규모에 해당한다.

공사의 기부금은 인천광역시에서 운영 중인 지역화폐(인천e음)를 통해 코로나19로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공항생태계 및 지역위기 업종 지원에 활용될 예정이다. 오는 9월부터 시민들이 지원 대상 업종에서 지역화폐(인천e음)로 결제할 경우 기존 적립률(10%)에 추가로 적립(최대 10%)해주는 방식이다.


지원 대상 업종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명시한 경영위기업종 및 지역화폐 매출실적을 기준으로 최종 확정된다.

공사는 이번 기부금이 경영 위기 업종의 매출 증대는 물론 지역 내 소비 진작을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인천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해있는 공항산업 피해 완화를 위해 관련업계를 대상으로 상업시설 임대료 및 공항시설사용료 감면 등 대규모 지원책을 시행해오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인천시 중구 거주 저소득층 57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위기극복 기부금 약 17억 원을 지원하는 등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김경욱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공사의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항생태계 및 지역 위기 업종에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인천국제공항공사는 국가방역의 최전선에서 코로나19 확산방지는 물론 지역사회의 위기 극복을 위해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 역시 충실히 이행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