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샤이니 온유, 배우 이진기로…'4분44초' 주인공

수정 2021.12.02 09:38입력 2021.12.02 09:38
이진기/사진=SM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그룹 샤이니 온유(이진기)가 연기 활동을 이어간다.


이진기는 롯데엔터테인먼트의 첫 번째 숏폼 콘텐츠 ‘4분 44초’(감독 박종균)에 캐스팅되어, 호러 장르물에 도전한다.

‘4분 44초’는 아파트라는 한정된 공간에서 일상과 밀접한 소재를 바탕으로 각각의 에피소드 8개가 이어지며, 에피소드 한 편당 4분 44초로 구성돼 짧지만 임팩트 있는 공포감을 전달,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진기는 매일 같이 들리는 층간 소음에 괴로워하는 남자 기철 역을 맡아, 오래된 아파트에서 기괴한 소리 때문에 벌어지는 이야기를 이끌며 극의 긴장감을 더할 예정.

그동안 이진기는 그룹 샤이니 활동은 물론 솔로 앨범, 드라마 OST, 예능 등 다채로운 활약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으며, 드라마 ‘태양의 후예’, 뮤지컬 ‘형제는 용감했다’, ‘락 오브 에이지’, ‘귀환’, ‘태양의 노래’를 통해 연기에 도전해왔다.


‘4분 44초’는 지난 1일 크랭크인했으며, 이진기는 2일 촬영을 시작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