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슈영상] 청주 ‘자영업자 킬러’ 유튜버, 결국 구속

수정 2022.09.08 15:05입력 2022.09.08 15:05
서체크기

자영업자에 구걸하거나 모욕하는 내용 방송
경찰 조사 후 동물 학대 적발…추가 입건

[이슈영상] 청주 ‘자영업자 킬러’ 유튜버, 결국 구속
AD






[아시아경제 윤진근 PD] 충청북도 청주에서 식당가와 노래방 등을 돌면서 자영자들의 영업을 방해하며 개인 방송을 해온 20대 유튜버가 경찰에 구속됐다.


청주흥덕경찰서는 7일 유튜브 ‘158cm OO’ 채널을 운영하는 주 모(25) 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주 씨는 업무방해, 모욕, 동물보호법 위반 등의 혐의를 받는다.


주 씨는 지난달 31일 청주 흥덕구의 한 노래연습장을 찾아가 근거 없이 "불법 영업을 한다"고 방송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았다. 주 씨는 경찰 조사에서 “유튜브 방송하려고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 씨는 최근까지 청주 지역 상가를 돌아다니며 자영업자들을 상대로 구걸을 하거나 시비를 거는 방송을 해 왔다. 무단으로 음식점 내부를 촬영하고, 영업 중인 노래방에서 상의를 탈의하는 등 행동으로 물의를 빚었다. 또한, 실시간 개인 방송 시청자들에게 ‘전화 테러’를 요청해 시청자들이 동시에 수십 통씩 전화를 걸게 하는 방식으로 영업을 방해하기도 했다.


[이슈영상] 청주 ‘자영업자 킬러’ 유튜버, 결국 구속 충청북도 청주에서 식당가와 노래방 등을 돌면서 자영자들의 영업을 방해하며 개인 방송을 해온 20대 유튜버가 경찰에 구속됐다. 사진은 영업 중인 식당에 들어가 경찰과 실랑이 중인 해당 유튜버 모습. 사진=유튜브 갈무리


또한, 주 씨는 방송 중 계도를 위해 출동한 경찰에게 카메라를 비추고 “수백 명이 보고 있는데 방송이 만만한가 봐” 등 이야기하며 언쟁을 벌이기도 했다.



주 씨는 한 차례 경찰 조사를 받았으나 이후에도 애견 숍에서 동물을 학대한 것이 적발돼 추가 입건됐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어떻게 경찰에게까지 저렇게 행동하나” “힘든 시기에 영세 자영업자들을 울리다니 강력한 처벌 필요하다”는 등 주 씨를 비판하는 댓글을 남겼다.




윤진근 PD y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