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화제
싱가포르 우한 폐렴 확진 환자...3명으로 늘어
최종수정 2020.01.24 17:17기사입력 2020.01.24 17:17
싱가포르 우한 폐렴 확진 환자...3명으로 늘어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싱가포르에서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나왔다.


24일 현지 외신에 따르면 따르면 싱가포르 보건부는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3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입국한 66세 중국인 남성이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와 동행한 37세 아들도 이날 우한 폐렴에 걸린 것으로 확인됐다. 또 지난 21일 우한에서 입국한 53세 여성이 확진 판정을 받고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싱가포르 보건부는 지금까지 44명의 의심 환자가 있었고 이 가운데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13명은 관련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아직 28명의 정밀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았다는 얘기다.


당국은 또 확진 환자들에 의한 2차 감염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접촉자들에 대한 추적 조사를 벌이고 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