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고등학생 4명 탄 승용차…전신주 들이받아 2명 숨져

수정 2022.12.10 09:59입력 2022.12.10 09:59
서체크기
고등학생 4명 탄 승용차…전신주 들이받아 2명 숨져 기사 내용과는 관련 없음
AD

[아시아경제 변선진 기자] 10일 오전 4시10분께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 신원역 앞 6번 국도에서 10대 고등학생 4명이 탄 승용차가 전신주를 들이받는 사고가 나 2명이 숨졌다.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사고는 고등학교 1∼2학년생 탑승자 4명(남학생 3명·여학생 1명)이 탄 SM5 차량이 6번 국도 서울 방향 도로를 달리다 알 수 없는 이유로 전신주와 충돌하면서 일어났다. 이 사고로 차량 밖으로 튕겨 나간 남학생 1명과 여학생 1명이 사망했다.



다른 남학생 2명은 크게 다쳐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중상자 2명의 경우 조사가 불가능해 운전자가 누구인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해당 차량은 사망한 여학생의 모친 소유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고 경위 조사가 아직 끝나지 않아 자세한 내용을 말해줄 수 없다"고 말했다.




변선진 기자 s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