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호주서 코로나19 확진 1만명 넘어

최종수정 2020.07.14 17:04기사입력 2020.07.14 17:04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호주에서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처음으로 1만명을 넘어섰다.


14일(현지시간) 현지언론 따르면, 이날 호주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가 동남부 빅토리아주의 270명을 포함 전국적으로 284명이 더해져 1만 251명을 기록했다.

지난 8일부터 빅토리아주 정부는 코로나 2차 유행으로 6주간 멜버른 재봉쇄에 들어갔으나, 9일 연속 세 자릿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계속되고 있다.


빅토리아주와 인접한 뉴사우스웨일스(NSW)주에서도 감염자가 늘고 있어 보건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이날 NSW주의 신규 확진자 13명 중에서 지역사회 감염 건은 11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NSW주 정부는 지역사회 감염 온상으로 나타난 주점·호텔에 대해 크기와 상관없이 고객 수를 300명으로 제한하는 조처를 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