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검거영상] "카지노 생중계" 1조3천억원대 도박사이트 운영 조직원 130명 검거

수정 2021.11.24 14:01입력 2021.11.24 14:01






[아시아경제 한승곤 기자, 윤진근 PD] 해외에서 사이버 도박장을 운영한 기업형 범죄단체 조직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 국제범죄수사계는 1조3000억원대 도박 사이트를 개설·운영한 기업형 범죄단체 조직원 130명을 검거하고, 이 중 9명을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018년 7월부터 2019년 12월까지 동남아에서 도박사이트 운영을 위한 사무실, 숙소 등을 마련해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를 받는다.


해외 불법 사이버 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다 검거된 일당이 운영한 도박 사이트. /사진=서울경찰청 제공


경찰에 따르면 피의자들은 이사와 팀장, 팀원 등 지휘체계를 만드는 등 조직적으로 홍보, 고객 응대, 프로그램 관리 등 체계적인 역할분담을 통해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가상자산 형태로 자금세탁 한 뒤 국내로 유입된 범죄 수익금 8억 원을 특정해 기소 전 몰수·보전 조치했다.


이들이 범죄에 사용한 계좌는 150여개에 달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해외 체류 중인 조직원 20명에 대해 적색수배를 내리고 동남아 현지에서 검거한 조직 총책을 신속히 국내로 송환할 방침이다.




한승곤 기자 hsg@asiae.co.kr
윤진근 PD y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