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동부건설,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공사 수주…500억원 규모

수정 2021.09.23 16:53입력 2021.09.23 16:53

동부건설은 라오스 비엔티안공공사업교통국에서 발주한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사업(2차)의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비엔티안시에 위치한 메콩강변에 약 8㎞ 길이의 제방을 축조, 호안을 정비하고 강변 공원과 도로 등을 조성하는 공사로 약 518억 원 규모다.

공사는 홍수 피해 및 제방 침식 위험을 방지하고 비엔티안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한국수출입은행의 대외경제협력기금 (EDCF) 자금으로 수행된다.


동부건설이 주관사가 되어 금호건설과 함께 진행하는 이번 공사는 착공 후 48개월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동부건설,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공사 수주…500억원 규모 지난 17일(현지시간) 동부건설은 라오스 비엔티안공공사업교통국에서 발주한 라오스 메콩강변 종합관리사업(2차)의 도급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동부건설>


동부건설은 "라오스 비엔티안 시민들은 매년 홍수 피해에 노출되어 있다"며 "이번 공사를 통해 한국의 선진기술과 동부건설의 시공 노하우를 적용해 비엔티안시의 홍수 피해를 막고, 시민들의 삶을 좀 더 안전하고 윤택하게 만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라오스는 경제 발전 가능성이 매우 높고 외국인 투자환경도 점점 개선되고 있다"며 "동부건설은 앞으로 라오스의 인프라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