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KOTRA "코로나로 막힌 해외출장, 현지 무역관이 대행"

수정 2021.09.26 11:00입력 2021.09.26 11:00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KOTRA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국내 수출 기업의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글로벌 마케팅 대행 사업'을 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우리 기업들의 팬데믹 극복을 위해 한시적으로 올해 12월 31일까지 무료로 지원한다.


KOTRA는 127개 해외무역관을 통해 해외 출장이 어려운 국내 기업을 대신해 ▲샘플 대리 전달 ▲샘플 반응도 조사 ▲전시회 대리참관 ▲제품 트렌드 조사 ▲현지 시장방문 조사 ▲현장 실태조사 ▲대리 심층 면담 등 총 7가지 서비스를 기업에 제공한다.

전시회 대리참관 서비스를 지원받은 T사는 "코로나19로 상하이 전시회 참관 출장이 어려워 난감했던 상황이었으나 KOTRA의 글로벌 마케팅 대행 서비스를 통해 현장 정보를 해외무역관이 직접 조사하고 영상과 보고서 형태로 보내준 것이 큰 도움이 됐다"며 "출장길이 막혀 애로를 겪는 국내 기업에게 적극 추천한다"고 말했다.


유정열 KOTRA 사장은 "KOTRA가 비대면 시대에 우리 기업의 눈과 발이 되어 코로나19로 인한 애로를 해소하는 역할을 적극 수행하겠다"고 강조했다.

KOTRA "코로나로 막힌 해외출장, 현지 무역관이 대행"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