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검찰, 'CJ계열사 취업 비리' 전 靑비서관 압수수색

수정 2022.12.09 12:07입력 2022.12.09 12:07
서체크기
검찰, 'CJ계열사 취업 비리' 전 靑비서관 압수수색 서울 서초동 중앙지검 입구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검찰이 9일 CJ 계열사인 한국복합물류 취업 청탁 의혹과 관련해 전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실 직원 A씨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김영철)는 이날 오전 A씨의 주거지와 한국복합물류 상근 고문직에 임명됐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전 보좌관 B씨의 서울 여의도 사무실을 동시에 압수수색하고 있다. B씨는 이정근 전 더불어민주당 사무부총장의 후임으로 해당 고문직에 임명된 인물이다.



검찰은 이 전 부총장의 취업 과정에서 노영민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개입한 의혹과 관련해 업무방해 혐의로 지난달 23일 경기 군포 한국복합물류 사무실과 또 다른 청와대 인사수석비서관실 직원의 사무실과 주거지 등을 압수수색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