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사퇴하라"는 北 선전매체에…윤석열 "대한민국 국민이 최우선"

수정 2022.01.23 08:49입력 2022.01.22 18:36
서체크기

윤 “사퇴할 생각 없다"

"사퇴하라"는 北 선전매체에…윤석열 "대한민국 국민이 최우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AD

[아시아경제 송승섭 기자]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북한 매체의 ‘사퇴’ 요구에 대해 22일 페이스북으로 “사퇴할 생각 없다. 대한민국 국민이 최우선”이라고 일축했다.


이는 북한 선전매체인 ‘통일의메아리가’ 이날 윤 후보에게 사퇴를 거론한 것에 대한 반응으로 보인다. 해당 매체는 “언론들은 대북 선제 타격론을 주장하는 윤석열이 더이상 구태 색깔론으로 남북대결을 조장하지 말고 조용히 후보 자리에서 사퇴하는 것이 제 살길을 찾는 일임을 알아야 한다고 조소했다”고 보도했다.

윤 후보는 앞서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북한이 핵 탑재 극초음속 미사일로 도발할 조짐을 보이는 경우 “선제 타격밖에는 막을 방법이 없다”고 말한 바 있다. 이어 지난 14일에도 북한 미사일 도발에 대해 “주적은 북한”이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송승섭 기자 tmdtjq850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