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나토 "中 핵무기 확대 우려"…중국 "위협론을 과장"

수정 2021.09.28 19:09입력 2021.09.28 19:09
나토 "中 핵무기 확대 우려"…중국 "위협론을 과장"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가 중국의 핵무기 확대에 대해 우려를 표명했다. 나토는 중국이 군축 논의에 참여해야한다는 입장도 밝혔다.


AFP통신에 따르면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은 27일(현지시간)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의 화상 통화에서 이같이 전했다.

나토는 성명에서 스톨텐베르그 사무총장이 중국의 강압적인 정책과 핵무기 확대, 군사 현대화의 투명성 부족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고 밝혔다.


이와관련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8일 정례브리핑에서 "나토가 최근 중국 핵 위협론을 끊임없이 과장하는데 대해 심각한 우려와 반대를 표한다"고 말했다.

화 대변인은 "중국의 주권과 안보, 영토 보전을 위협하고 훼손할 의도가 없는 국가라면 중국의 국방력에 위협을 느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국제사회가 정말 우려해야 할 것은 나토의 핵 공유 정책이라고 말했다.


나토의 핵 공유는 미국이 핵무기를 보유하지 않은 나토 회원국들과 전술핵을 공동으로 운영하는 체제를 뜻한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