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포토] "상쾌하다" 신록 사이를 걷는 기분

수정 2021.05.05 09:18입력 2021.05.05 09:18
[포토] "상쾌하다" 신록 사이를 걷는 기분 어린이날인 5일 서울 중구 남산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초록색 나무숲 사이를 거닐며 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상쾌하다" 신록 사이를 걷는 기분 어린이날인 5일 서울 중구 남산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초록색 나무숲 사이를 거닐며 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포토] "상쾌하다" 신록 사이를 걷는 기분 어린이날인 5일 서울 중구 남산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초록색 나무숲 사이를 거닐며 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아시아경제 윤동주 기자] 연둣빛 신록이 어디서나 싱그러운 5월은 봄의 한가운데다. 어린이날인 5일 서울 중구 남산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초록색 나무숲 사이를 거닐며 봄의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지난밤 내린 봄비를 머금어서 더욱더 싱그럽다.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