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이재명 "대장동, 尹이 배임 부정부패 설계"

수정 2022.02.15 10:32입력 2022.02.11 20:28
서체크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11일 한국기자협회 주최로 열린 '2차 TV토론'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에게 "대장동은 박영수 특검 딸이 돈 받고, 곽상도 의원 아들이 돈을 받고, 윤 후보 아버지가 집을 팔았다"며 "그쪽(윤 후보)이 배임 부정부패를 설계한 것"이라고 말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