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삼성전자,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 예약 판매

수정 2022.01.11 11:00입력 2022.01.11 11:00

11일부터 20일까지…다양한 혜택 제공
예약 판매가 119만원

삼성전자 모델들이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더 프리스타일'의 다양한 기능을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삼성전자가 세계 최대 전자·IT 전시회 CES 2022에서 큰 관심을 받은 포터블 스크린 '더 프리스타일'을 11일부터 예약 판매한다.


더 프리스타일 예약판매는 삼성닷컴을 중심으로 삼성 디지털프라자 11번가 무신사에서는 이날부터, 오늘의집 G마켓 카카오 네이버에서는 12일부터 진행된다. 또 예약 판매를 시작하는 11일에는 11번가에서 라이브 커머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예약 판매 기간 중 구매하는 고객들에게는 티빙 스탠다드 2년 이용권, 더 프리스타일 전용 캐리어, 전용 배터리 등 혜택이 제공된다. 예약 판매 가격은 119만원이며 공식 출시는 이달 말에 한다.

더 프리스타일은 180도까지 자유자재로 회전해 벽이나 천장, 바닥 등 공간에 구애받지 않고 최대 100형(대각선 254㎝) 크기의 화면을 구현할 수 있다. 이 제품은 830g의 가벼운 무게와 한 손에 들어오는 미니멀한 디자인을 적용해 휴대가 간편한 점이 특징이다. 또 전원선으로 C-type(USB-PD)을 채택해 호환성을 높였다. 50W/20V의 외장 배터리와 연결하면 실내 뿐만 아니라 캠핑 등의 야외 활동에서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더 프리스타일의 가장 큰 장점은 '오토 키스톤'과 '오토 레벨링', '오토 포커싱' 등 화면을 자동으로 설정해 주는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것이다. 오토 키스톤은 프로젝터 화면 왜곡을 자동으로 보정해주는 기능이고, 오토 레벨링은 프로젝터 위치에 따라 수평을 자동으로 맞춰주는 기능이다. 오토 포커스는 프로젝터 화면의 초점을 자동으로 맞춰주는 기능이다.

이 제품에서는 삼성 스마트 TV와 동일하게 국내외 다양한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를 이용할 수 있다. 영상 콘텐츠를 감상하지 않을 때는 블루투스·인공지능(AI) 스피커 무드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신라스테이와 함께 사전 신청한 투숙객을 대상으로 오는 3월31일까지 더 프리스타일 체험 서비스도 운영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