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삼성전자, 비대면 통합 쇼핑 서비스 'VR 스토어' 오픈

수정 2021.10.17 10:21입력 2021.10.17 10:21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삼성전자가 가상현실(VR) 기술을 이용해 시공간 제약없이 제품 체험에서 구매까지 가능한 '삼성 VR 스토어'를 17일부터 운영한다.


삼성 VR 스토어는 온라인 상으로 실제 매장과 동일한 쇼핑 환경을 제공하는 비대면 통합 쇼핑 서비스로, 소비자들이 제품 체험뿐만 아니라 전문적인 상담을 받아 맞춤형 제품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소비자들은 PC나 모바일 기기의 웹 브라우저로 삼성 VR 스토어에 접속해 1층 모바일, 2층 영상·가전제품 코너로 구성된 매장을 360도 VR로 구석구석 자유롭게 둘러볼 수 있다. 또한 냉장고, 세탁기 등의 문을 열어 내부 사양을 확인하는 등 실제와 같은 생생한 제품 체험도 가능하다.


삼성전자 제품 전문 상담사(디테일러)가 삼성 디지털프라자 삼성대치점에서 가상 현실(VR)로 비대면 제품 체험과 쇼핑이 가능한 '삼성 VR 스토어'를 소개하고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VR 스토어의 가장 큰 경쟁력 중 하나는 삼성닷컴을 통해 운영하고 있는 비대면 화상 상담 서비스 'e-디테일러(e-D’tailor)'와 연계해 전문적인 제품 상담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e-디테일러는 지난 6월 국내 가전 업계로는 처음 도입한 1대 1 맞춤형 화상 상담 서비스로, 소비자가 삼성 VR 스토어나 삼성닷컴에서 이 서비스를 신청하면 별도의 앱 설치나 고객의 얼굴 노출 없이 전국 33개 매장의 전문 상담사와 연결해 오프라인 수준의 라이브 상담이 진행된다. 코로나 19상황으로 매장 방문을 우려하거나 오프라인 매장이 가까운 거리에 있지 않은 경우 등 직접 매장 방문을 하기 어려운 소비자들에게 특히 만족도가 높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서비스 도입 초기인 6월 대비 3개월이 지난 9월, 상담 건수가 4배 가량 증가했다. 삼성전자는 소비자들의 호응에 힘입어 e-디테일러 서비스에 연동되는 매장을 점진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권금주 삼성전자 한국총괄 상무는 "변화하는 소비자와 유통 환경을 반영해 선보인 삼성 VR 스토어와 e-디테일러 서비스는 소비자들에게 시공간 제약 없이 안전하고 편리한 구매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체계적인 소비자 분석을 통해 온?오프 라인을 연계한 토탈 서비스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