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BTS와 美 ABC 프로그램 공동 출연한 文…'안무'도 따라해

수정 2021.09.25 09:36입력 2021.09.25 09:36
BTS와 美 ABC 프로그램 공동 출연한 文…'안무'도 따라해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유엔 총회 참석을 계기로 문재인 대통령이 방탄소년단(BTS)과 미국 방송 프로그램에 공동 출연, 댄스 동작을 따라하고 기후변화 등에 대한 메시지를 던졌다.


24일(현지시간) 오전 미국 ABC 방송 '굿모닝 아메리카' 인터뷰에서 문 대통령은 BTS의 노래 '퍼미션 투 댄스'를 가리키며 "차이를 뛰어넘는 통합이라는 메시지를 세계인에게 전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엄지손가락을 펴고 다른 손가락들을 살짝 구부린 채 양손을 위아래로 움직이며 상체를 긁는 듯한 동작을 선보이며 BTS 멤버들에게 "이런 게 있죠"라고 묻기도 했다. 이는 BTS가 '퍼미션 투 댄스' 공연에서 선보이는 안무 중 하나로, '즐겁다'는 뜻의 국제수화를 활용한 안무다.


BTS는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로 임명돼 지난 20일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유엔 지속가능발전목표(SDG) 모멘트 행사에 참석, 연설과 함께 퍼미션 투 댄스 영상을 공개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BTS가 청년층으로부터 널리 공감을 받고 있어 그 문제(SDG)에 대한 젊은이들의 공감과 인식을 확산시킬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유엔 사무총장이나 제가 수백 번 이야기하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이 인터뷰는 문 대통령의 뉴욕 방문 당시인 21일 녹화된 것이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