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미국, 일자리 53만개 늘어 전망치 크게 웃돌아… 실업률은 3.5%

수정 2022.08.05 21:53입력 2022.08.05 21:53
서체크기
미국, 일자리 53만개 늘어 전망치 크게 웃돌아… 실업률은 3.5%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아시아경제 김대현 기자] 미국 노동부는 7월 기준 비농업 일자리가 52만8000개 증가했다고 5일(현지시간) 밝혔다.


일자리 증가폭은 전월 39만8000개보다 늘었으며, 이는 시장 전문가 전망치의 2배를 웃도는 것이다.



실업률은 3.5%로 전월 대비 0.1%포인트 내려갔다.




김대현 기자 kd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