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수정 2021.09.15 09:16입력 2021.09.15 09:16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이 질투가 심했던 전 남자친구의 만행을 털어놨다. /사진='연애의 참견3'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모델 한혜진이 질투심이 심했던 전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이하 연참3)에서는 고민녀의 휴대전화를 확인하는 남자 친구에 대한 이야기가 공개됐다.

한혜진은 전 남자친구를 떠올리며 "난 내가 남자게스트랑 눈 마주치고 대화 오래 했다고 진짜 사단 난 적도 있다"고 고백했다.


이에 곽정은은 "이거 나가도 되냐"며 걱정했고, 이에 한혜진은 "응. 본인은 알겠지"라고 답했다.

이를 들은 서장훈은 "한혜진 완전 허당이다. 내가 보니까 사랑에 아주 깊게 빠지면 거기서 꼼짝 못하는 스타일이더라"라고 말했다. 주우재 역시 "헐랭이다"라며 직언했고, 이에 한혜진은 반박을 하지 못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곽정은은 "남자친구의 요구를 들어줬냐"고 물었다. 한혜진은 "그래서 남자 게스트만 나오는 방송 섭외를 거절한 적도 있다"고 털어놨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