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146조 부호 빌 게이츠 이혼‥기부천사 듀오 27년만에 '남남'

수정 2021.05.04 11:28입력 2021.05.04 11:28

천문학적 재산분할 '세기의 관심'

146조 부호 빌 게이츠 이혼‥기부천사 듀오 27년만에 '남남'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함께 성장할 수 없다."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업체 마이크로소프트(MS)의 공동 창업자 빌 게이츠가 아내 멀린다 게이츠와 ‘세기의 이혼’을 발표했다. 자선사업을 통해 사회적 지명도가 높은 게이츠 부부의 이혼에 대해 외신들도 놀랍다고 전하고 있다.


게이츠 부부는 3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우리 관계에 대한 많은 생각과 노력 끝에 우리는 결혼 생활을 끝내기로 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결혼 생활) 27년간 우리는 3명의 놀라운 아이들을 키웠고, 모든 사람이 건강하고 생산적인 삶을 영위하게 하려고 전 세계에서 일하는 재단도 설립했지만, 우리 인생의 다음 단계에서 부부로서 함께 성장할 수 있다고 더 이상 생각하지 않는다"고 이혼 이유를 밝혔다. 이혼에도 불구하고 두 사람은 세계 최대 규모의 자선단체인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은 공동으로 운영하기로 했다.


두 사람은 더 이상의 설명 없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기 시작하는 동안 우리 가족에게 공간과 프라이버시를 보장해 달라"고 요청해 이혼 이유에 대한 세간의 궁금증을 키웠다. 이들 부부는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만나 1994년 하와이에서 결혼했다.

게이츠 부부의 이혼은 앞서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의 이혼에 이어 미 재계에 큰 놀라움을 안기고 있다. 포브스에 따르면 빌은 세계 4위의 부자다. 재산 규모가 1305억달러(약 146조2000억원)에 이른다. 이혼 결정에 따라 천문학적 규모의 재산 분할이 뒤따를 것으로 전망된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