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지역
롯데슈퍼·부영그룹, 전남産 양파 사주기 운동 앞장
최종수정 2019.07.12 15:19기사입력 2019.07.12 15:19
롯데슈퍼·부영그룹, 전남産 양파 사주기 운동 앞장 農心 달랜 롯데슈퍼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롯데슈퍼가 전국 유통매장을 통해 전남산 양파 판매에 나선 지 3일 만에 500t을 완판한데 이어 전남 향토기업인 부영그룹에서도 양파 사주기 운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12일 전남도에 따르면 롯데슈퍼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전국 400여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전남산 양파를 판매하는 ‘양파 농가 돕기 행사’를 펼쳐 500t의 양파를 판매했다.


앞서 전남도와 롯데슈퍼는 지난달 농수축산물 판로 확대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전남 농수축산물 수급 안정 및 적정가격 구매 협력, 신선하고 안전한 농수축산물 생산·공급체계 구축 등 협약과 함께 1년간 1000억원 상당의 제품을 구매하기로 했다.


전남도와 롯데슈퍼는 이달 말부터 ‘전남 물산전’을 기획하고 있다. 수산물은 완도와 영광, 신안에서 수확한 전복과 굴비, 새우를 판매하고 농산물은 장성과 담양에서 생산한 토마토와 곡성에서 생산한 멜론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부영그룹도 전남지역 양파 생산 농가 돕기에 팔을 걷어 부쳤다. 부영그룹은 무안 영흥농산 영농조합법인에서 양파(5kg) 1만 박스를 구입, 부영그룹 현장 노동자, 관리소, 임직원 등 1만여명에게 나눠주고 있다.


김영신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롯데슈퍼와 손잡고 온·오프라인을 통해 양파 소비 촉진에 나선 것이 농가에 도움이 됐다”며 “앞으로도 상호 유기적 협력을 통해 우수 농수축산물 생산·공급과 판매를 활성화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장봉현 기자 argus1945@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