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이주열 "기준금리 인하, 기념사 문구 그대로 해석해달라"
최종수정 2019.06.12 11:11기사입력 2019.06.12 11:11
이주열 "기준금리 인하, 기념사 문구 그대로 해석해달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2일 서울 중구 부영태평빌딩에서 열린 한은 창립 69주년 행사 이후 기자들과 만나 기념사의 '경제상황 변화에 따라 적절하게 대응하겠다'는 의미가 금리인하를 시사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기념사 문구 그대로 해석해달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올해 우리 경제 흐름에 가장 큰 영향을 주는 요인이 두 가지가 있는데 첫 번째가 미중 무역분쟁이 어떻게 되는가 하는 점"이라며 "미중 무역분쟁이 점점 우리 경제를 어렵게 하는 방향으로 전개되는 것 같아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어 "두번째는 우리의 주력 산업인 반도체 경기가 언제 어느정도로 회복이 되는가 하는 것"이라며 "반도체 경기도 상반기가 다 지나갔는데, 당초 예상보다는 회복 시기가 지연될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는 "우리 경제의 큰 영향을 주는 두가지 대외 요인이 우리 예상보다는 어려운 쪽으로 가고 있는 것 같다"며 "미중 무역분쟁도 4월까지만 하더라도 다들 낙관적으로, 국제기구에서도 다들 그렇게 보고 있었는데 5월 들어 틀어졌다"고 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