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명품컬렉션] 로마로 레이 SX 제로 "어떤 라이에서도"

수정 2021.07.08 08:24입력 2021.07.08 08:24
[명품컬렉션] 로마로 레이 SX 제로 "어떤 라이에서도"


[아시아경제 노우래 기자] "스윙 타입에 딱 맞는 헤드 스타일."


‘단조 명가’ 로마로가 야심차게 출시한 레이 SX-제로(Ray SX-ZERO) 웨지(사진)다. "띄워서 세운다"는 슬로건으로 개발했고, 세번째 모델 체인지 만에 국내 웨지시장에서 스테디셀러로 떠올랐다. 비결이 바로 트레일링 엣지를 그라인드해 전 방향 둥근 모양 솔을 완성했다는 점이다. 컨택은 부드러운 반면 모든 스윙 스타일에서 솔이 튀지 않는 절묘한 임팩트를 만든다.

기존 트라이앵글 컷은 확대해 토우 다운 현상을 억제했다. 뒤땅 등 미스 샷이 자연스럽게 줄어드는 이유다. 컷팅으로 줄어든 무게를 브레이드 상부로 이동시켜 공의 접지 시간을 늘려 스핀량은 더욱 늘어났다. 페이스 표면 밀도를 높인 정교한 CNC & 더블 레이저 밀링 가공으로 그루브뿐만 아니라 페이스 표면 마찰 계수까지 높였다. 하프스윙 또한 향상된 스핀량으로 직결된다.


아르코바사 스트림 더블 웨이브(Alcobaca Stream Double Wave)는 토우-힐 쪽 솔 폭이 넓은 반면 센터 부분은 좁아지는 S자 형태다. 안정감 있는 미디엄 사이즈 헤드가 잔디의 저항에 흔들리지 않고 직진성을 구현한다. 솔은 페이스 개폐를 통해 효율적인 바운스 운용이 가능하고, 다양한 라이에서 리딩에지가 높아지는 현상을 방지한다. 연철 헤드 블랙IP 가공이다.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