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야마하골프 씨즈 "프리미엄 명품 클럽"

수정 2021.06.30 08:14입력 2021.06.30 08:14
야마하골프 씨즈 "프리미엄 명품 클럽"


‘합리적인 가격으로 명품 퍼포먼스를 경험하다’.


야마하골프의 프리미엄 클럽 ‘씨즈(C’s HT+·사진)’다. 가성비가 훌륭해 인기다. 매혹적인 레드와인 색상이 젊은 여성 골퍼를 유혹한다. 2005년 일본에서 첫 출시된 이후 15년간 한국 여성 골퍼의 특성을 분석했다. 비거리는 물론 관성모멘트까지 4500g·㎠로 높였다. 발사각과 최고 도달점은 높이고 스핀양을 낮추는 고탄도(HT+·High Trajectory) 설계를 통해 공을 쉽게 띄울 수 있다.

여기에 소리에 민감한 여성 골퍼를 위한 최적의 타구음을 구현한다. 4000Hz에서 단 한 번의 최대 주파수를 생성시켜 맑고 경쾌한 소리를 만들었다. 오리엔트골프 측은 "씨즈 시리즈는 개발 단계부터 국내 여성 골퍼에 최적화된 기능과 효과를 구현하는 데 집중했다"면서 "섬세하고 효과적인 퍼포먼스 클럽"이라고 자랑했다. 3주 이내에 단순 변심까지도 교환과 환불을 보장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 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