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SK 최태원 차녀 민정씨, 하이닉스 휴직 후 美스타트업 자문활동

수정 2022.08.06 09:20입력 2022.08.06 09:20
서체크기
SK 최태원 차녀 민정씨, 하이닉스 휴직 후 美스타트업 자문활동
AD



[아시아경제 권재희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차녀 민정 씨가 올해 초 SK하이닉스를 휴직하고, 미국 스타트업에서 무보수 자문활동을 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6일 재계에 따르면 민정 씨는 현재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있는 원격 의료 스타트업 '던(Done)'에서 어드바이저를 맡고 있다.


던은 주의력결핍과잉행동장애(ADHD) 치료 전문 스타트업으로 원격으로 ADHD를 진단하고 치료 및 상담을 진행하는 회원제 서비스를 운용 중이다.


민정 씨는 2020년부터 던에서 재능기부 형태로 무보수 자문 활동을 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베이징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민정 씨는 해군에 자원입대해 청해부대와 서해2함대에서 근무한 바 있다.


2019년 SK하이닉스에 입사한 뒤 대외협력총괄 산하 조직인 인트라(INTRA) 부서 소속으로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근무했다.



올해 들어서는 SK하이닉스 미국법인에서 인수합병(M&A)이나 투자 등의 업무를 맡았다.




권재희 기자 jayf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