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비스' 양준일 "이혼 사실 맞지만 전처 사이 딸은 없었다"
최종수정 2020.07.08 07:34기사입력 2020.07.08 07:34
'비스' 양준일 "이혼 사실 맞지만 전처 사이 딸은 없었다" 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가수 양준일이 출연해 자신의 이혼과 재혼, 딸과 관련한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민준영 인턴기자] 가수 양준일이 자신의 이혼과 재혼, 딸과 관련한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양준일과 솔지, 공민지, 안예은, 제이미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준일은 "유명세는 유명해지면 내야 하는 세금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나와 관련된 사람들까지 세금을 낼 필요는 없다. 그래서 이야기를 안했다"라며 자신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과거 결혼 사실에 대해 "그렇다. 예전에 결혼했었다. 과거에 결혼했던 것은 주위 사람들이 다 아는 사실인데 그걸 어떻게 거짓말하고 숨기겠느냐"라며 "한국에서 결혼해서 한국에서 살았기에 주위 사람들이 다 아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근데 전 부인이 나와서 인터뷰를 했다고 들었다. 나는 (전 부인을) 지켜주려고 했는데 얘기하고 싶었던 거라면 그건 그녀의 선택인 것이다"라며 "당연히 현재 부인한테도 과거 결혼 사실을 얘기했다. 아내는 내 인생을 함께할 사람인데 거짓말 위에다가 관계를 어떻게 쌓느냐"라고 해명했다.


양준일은 전처와의 사이에 딸이 있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그는 "2000년에 헤어졌다. 딸이 듣기로는 지금 고등학생이라는데 내 아이라면 최소한 20살이 넘어야한다. 나하고는 아이가 없었다"라며 "전 부인이 다른 분과 결혼해서 딸을 낳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간 논란을 해명하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굳이 물어보지도 않는 사람들에게 가서 구구절절 설명하는 게 필요했다"라며 "오히려 팬들은 궁금해하지 않았고 '흔들리지 마' '오빠가 결혼을 몇 번 했든지 상관없다' 등의 말을 해줬다"라고 말했다.


앞서 지난달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양준일이 몰래 낳은 딸이 고등학생이며, 첫 번째 결혼을 했다가 이혼한 부인은 괌에 있다.'라는 내용의 폭로 글이 확산된 바 있다.


이에 양준일 측은 "이혼, 재혼 관련 소문은 모두 사실무근"이라며 "글을 자진 삭제했기 때문에 더 이상 문제 삼지 않겠지만 향후 대처는 고민해볼 것"이라고 입장을 발표했다.


하지만 한 유튜브 채널에서 양준일의 첫 번째 부인이라고 주장하는 여성이 출연해 "양준일과 1997~1998년께 한국에서 혼인신고를 하고 결혼했다가 3년 뒤쯤 괌에서 이혼했다"라고 주장해 논란이 일었다.


이후 양준일은 팬들과 소통하는 카카오프로젝트 100 '양준일과 함께 매일 영혼의 말 한마디'에 "친절하다는 게 약하다는 의미는 아니다. 조용히 있다는 것이 할 말이 없다는 것을 뜻하는 건 아니다"라고 입장을 전했다.




민준영 인턴기자 mjy705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