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中, 북한 미사일 발사 후 "각국 우려, 균형있게 해결해야"

수정 2021.09.28 17:19입력 2021.09.28 17:19
 中, 북한 미사일 발사 후 "각국 우려, 균형있게 해결해야"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중국은 북한이 28일 단거리 미사일을 발사한 뒤, 각국의 우려를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은 각국이 마주 보고 걸으며 '쌍궤병진(비핵화 프로세스와 북미 평화협정 협상의 병행 추진)과 각국의 우려를 균형있게 해결하는 방법을 찾고,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프로세스를 추진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중국은 미국이 북한에 군사적 위협을 가하고 있으며 북한의 합리적인 우려를 중요하게 여기고 이를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화 대변인은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남북 간 상호존중이 유지되면 정상회담과 종전선언 등 남북 현안 논의를 할 수 있다는 취지의 발언을 내놓은 것에 대해서는 "북한과 한국은 같은 민족으로 피는 물보다 진하다"고 밝혔다.

이어 "중국은 북한과 한국이 대화와 협상으로 관계를 개선하고 화해와 협력을 추진하는 것을 일관되게 지지한다"고 했다.


아울러 "양국이 서로 선의를 표시하고 함께 노력하며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을 추진하기 위한 분위기를 조성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