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GC셀, 항-HER2-CAR 호주 특허 취득

수정 2022.01.20 11:10입력 2022.01.20 11:10
서체크기
GC셀, 항-HER2-CAR 호주 특허 취득 GC셀 CI (사진제공=GC셀)
AD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GC셀(지씨셀)은 항-HER2 항체 및 이를 포함하는 CAR(키메라 항원 수용체)에 대한 호주 특허를 취득했다고 20일 밝혔다. 관련 특허가 등록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현재 미국을 포함한 5개국에도 특허 출원된 상태다.


이번 특허를 통해 GC셀은 NK세포 내 활성화를 위해 최적화된 CAR구조와 선택성이 높은 항-HER2 세포 외 도메인으로 구성된 독자적인 항-HER2-CAR의 권리를 보장받게 됐다. 항-HER2-CAR의 가장 큰 특징은 HER2 과발현 암종에 많이 쓰이는 표적항암제 '트라스투주맙'과 상이한 에피토프에 결합하기 때문에 트라스투주맙과 병용 치료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점이다.

HER-2는 암 유전자의 일종으로 세포 성장을 촉진하는 특정 성장인자의 수용체 단백질을 암호화하는 유전자다. 유방암의 대표적 발현 요인 중 하나다.


현재 지씨셀이 개발 중인 HER2-CAR-NK치료제 'AB201'은 미국 관계사 아티바를 통해 미국 내 임상을 준비하고 있다. 올해 하반기 중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임상시험계획(IND) 제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특허 등록은 AB201의 상용화를 위한 필수적인 지적재산권(IP) 확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황유경 GC셀 세포치료연구소장은 “AB201은 아티바에 기술이전 계약을 이끌어낸 주요 파이프라인”이라며 “유방암·위암 등 고형암 분야에서 획기적인 성과가 기대되며 이번 IP 확보를 통해 추가적인 성과를 기대할 수 있는 플랫폼 기술을 확보한 데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