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선욱·클라라 주미 강·임윤찬 등 ‘클래식 레볼루션 2022’ 무대 선다

수정 2022.05.24 14:59입력 2022.05.24 14:59
서체크기

롯데콘서트홀 대표 여름 클래식 축제
작곡가 멘델스존·코른골트 집중 조명
8월 12~21일 공연…31일부터 티켓 오픈

김선욱·클라라 주미 강·임윤찬 등 ‘클래식 레볼루션 2022’ 무대 선다 롯데문화재단은 오는 8월 12일부터 21일까지 ‘클래식 레볼루션 2022-멘델스존 & 코른골트’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예술감독 크리스토프 포펜과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강. 사진제공 = 롯데문화재단
AD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롯데문화재단은 오는 8월 12일부터 21일까지 서울 송파구 롯데콘서트홀에서 ‘클래식 레볼루션 2022-멘델스존 & 코른골트’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클래식 레볼루션’은 롯데콘서트홀의 대표적인 여름 클래식 축제로 2020년 처음 시작됐다. 특정 작곡가의 음악을 집중탐구할 수 있도록 구성된 프로그램이 특징이다. 첫 해는 베토벤, 지난해는 브람스와 피아졸라를 조명했다.

올해 프로그램은 멘델스존과 코른골트를 집중 조명한다. 두 작곡가는 일찍부터 신동으로 이름을 알렸고 문학에도 조예가 깊었으며, 독일 고전 음악의 전통을 존중하는 음악 세계를 선보이는 공통점을 가졌다.


축제는 교향곡과 협주곡을 중심으로한 기본적인 프로그램에 체임버뮤직 데이를 통해 평소 접하기 어려운 실내악 작품들까지 다채롭게 구성됐다.

김선욱·클라라 주미 강·임윤찬 등 ‘클래식 레볼루션 2022’ 무대 선다 피아니스트 김선욱과 임윤찬. 사진제공 = 롯데문화재단

페스티벌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크리스토프 포펜이 예술감독을 맡아 이끈다.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 이지윤, 비올리스트 박경민, 피아니스트 김선욱 등 전 세계에서 활약하는 국내 아티스트들과 피아니스트 임윤찬, 이혁 등 최근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는 아티스트들이 한 자리에 모여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페스티벌은 자세한 프로그램은 롯데콘서트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티켓 가격 오케스트라 3만~9만원, 실내악 3만~7만원. 오는 31일 오후 2시부터 롯데콘서트홀 빈야드 회원 대상 티켓 오픈, 다음달 2일 오후 2시부터 일반 회원 대상 티켓 오픈을 진행한다.


롯데문화재단 관계자는 “2022년 ‘클래식 레볼루션’은 우리에게 친숙한 멘델스존에게서는 색다른 매력을 느끼고, 조금은 낯선 코른골트에게서는 미처 알지 못한 개성을 발견할 수 있는 뜻깊은 축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선욱·클라라 주미 강·임윤찬 등 ‘클래식 레볼루션 2022’ 무대 선다 롯데문화재단은 오는 8월 12일부터 21일까지 서울 송파구 롯데콘서트홀에서 ‘클래식 레볼루션 2022-멘델스존 & 코른골트’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제공 = 롯데문화재단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