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수퍼앱' 나서는 토스, "오늘부터 송금 수수료 평생 무료"

수정 2021.08.02 09:13입력 2021.08.02 09:13
'수퍼앱' 나서는 토스, "오늘부터 송금 수수료 평생 무료"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모든 고객에게 ‘송금 수수료 평생 무료 혜택’을 부여한다고 2일 밝혔다. 이날부터 토스 앱의 관련 공지를 확인하면 이후 송금부터 혜택이 자동 적용된다.


토스는 현재 기존 금융 서비스에 더해 올 3월 토스증권을 출범했고 하반기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다. 토스는 ‘금융의 수퍼앱’ 비전의 본격화 시점에 맞춰, 서비스 중 유일하게 무료 사용에 제한이 있었던 ‘송금 월10회 무료 정책’을, 제한 없는 ‘평생 무료 송금’으로 전격 전환했다.

토스 이승건 대표는, “금융 소비자가 가장 빈번하게 사용하는 ‘송금’ 영역의 심리적 장벽조차 완전히 제거하고, 독보적인 만족감을 제공함으로써 다른 금융 플랫폼과 근본적인 차이점을 만들고자 했다”며 “재무적 손해를 감수하고 결정을 내린 것은, 토스의 존재 이유이자 가장 중요한 원칙이 ‘고객 중심적 사고’ 이기 때문이며, 이번 정책을 통해 고객에게 정말 필요한 단 하나의 금융앱이란 비전에 한발 더 다가가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토스는 지난 1년간 송금 등 주요 금융 서비스에 대해 과감한 정책을 잇달아 선보이며 업계의 주목을 받아왔다. 지난 해 7월 금융권 최초로 보이스피싱과 사기거래 피해시 선제적으로 보상하는 ‘토스 안심보상제’를 도입한데 이어, 올 4월에는 중고거래 피해까지 범위를 확대 했다.

한편, 은행연합회 공시에 따르면, 현재 시중은행과 인터넷은행 18곳 중 12곳은 인터넷뱅킹을 통한 타행 이체시 500원의 수수료를 받고 있다 (1만원 송금 기준). 일부 은행은, 거래 실적 등 고객 등급에 따라 수수료를 면제하기도 하지만 조건 미달 시 해당 혜택은 사라진다. 토스는 어떠한 조건 없이 모든 고객에게 평생 무료 송금 혜택을 제공 할 계획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