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늦더위에 수영용품 '불티'… G마켓, 이달 판매량 382%↑

수정 2021.09.25 07:00입력 2021.09.25 07:00
늦더위에 수영용품 '불티'… G마켓, 이달 판매량 382%↑ G마켓에서 판매하는 수영복.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최근 늦더위가 지속되면서 이달에도 수영용품 판매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G마켓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22일까지 수영용품 전체 판매량은 전년동기대비 382% 증가했다. 이는 다음달 대체공휴일 등에 마지막 여름을 즐기고자 하는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여성 수영복은 133%, 남성 수영복은 165% 판매량이 늘었다. 특히 남성 수영복 중에서는 전신 수영복과 반신 수영복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각각 750%, 137% 매출이 급증했다. 사각 수영복은 193%, 삼각 수영복은 110%, 수영모는 150%, 수영가방은 185%, 수경은 160% 판매가 증가했다.


물놀이용품과 스킨스쿠버용품 등 매출도 신장됐다. 구명조끼(170%), 스노클(25%), 부력재킷(50%), 다이빙슈트(43%), 수중전등(30%), 서핑보드용품(95%) 등 판매량이 모두 증가세를 보였다.

G마켓 관계자는 “9월에도 비교적 더운 날씨를 보이면서 마지막 여름을 제대로 즐기려는 이들이 수영용품을 적극 구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