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광주 서구, 버스·택시 대상 ‘친절 기사’ 38명 선정

수정 2023.01.25 13:48입력 2023.01.25 13:48
서체크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광주광역시 서구(구청장 김이강)는 대중교통 서비스를 향상하고 교통이용 불편사항을 예방하기 위해 신규 시책 사업으로 친절·안전 기사를 선정한다고 25일 밝혔다.

광주 서구, 버스·택시 대상 ‘친절 기사’ 38명 선정 서구 청사 전경[사진제공=서구]
AD

선정 방법은 서구 관할 마을버스 13대, 일반택시 약 1087대, 개인택시 약 1039대를 대상으로 주민들이 차량 내 부착된 안내서에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 후 연결되는 평가지의 8개 항목에 점수를 부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평가 기간은 오는 12월 18일까지이며 7월, 12월 상·하반기로 나눠 점수가 높은 순위에 따라 각각 ▲최우수 1명(100만원) ▲우수 3명(각 50만원) ▲장려 5명(각 30만원) ▲격려 10명(각 10만원) 등 연간 38명에 친절·안전 기사를 선정해 총 1000만원 상당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선정된 기사들의 선호도를 조사해 기념품을 전원 지급할 예정이며 최우수 친절·안전 기사에게는 구청장 표창장도 수여할 계획이다.


서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종사자는 자긍심을 더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고 자연스레 승객들은 향상되는 대중교통 서비스를 느낄 것이다”며 “승객과 기사님 모두 만족하고 서로 배려하는 선진 대중교통 문화 정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신동호 기자 baek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