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속보]법원, 최태원·노소영 이혼 판결… 665억 재산분할·1억 위자료 인정

수정 2022.12.06 14:05입력 2022.12.06 13:56
서체크기
[속보]법원, 최태원·노소영 이혼 판결… 665억 재산분할·1억 위자료 인정
AD

속보[아시아경제 최석진 법조전문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이혼소송 1심 결과가 6일 나왔다.


서울가정법원 가사합의2부(부장판사 김현정)는 이날 오후 최 회장과 노 관장의 이혼소송 1심 선고기일을 열고 두 사람의 이혼을 판결했다. 또 재판부는 최 회장이 노 관장에게 665억원의 재산을 분할해주고, 1억원의 위자료를 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이혼에 반대하던 노 관장은 2019년 12월 최 회장을 상대로 반소를 내면서 3억원의 위자료와 함께 재산분할로 최 회장이 보유한 그룹 지주사 SK (주) 주식의 42.29%(650만주)를 지급할 것을 요구했다.




최석진 법조전문기자 csj040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