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24일까지 강한 비" 행안부, 호우 대처 중대본 1단계 가동 … 위기경보 '주의'로 상향

수정 2022.06.23 12:18입력 2022.06.23 12:18
서체크기
"24일까지 강한 비" 행안부, 호우 대처 중대본 1단계 가동 … 위기경보 '주의'로 상향
AD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행정안전부가 24일까지 전국적으로 강한 비가 예상됨에 따라 23일 오전 11시부터 호우 대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단계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특히 행안부는 23일 오후부터 경기도, 강원, 서울, 인천 지역을 중심으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위기경보 수준을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상향했다.

이날 오전 윤석열 대통령은 즉각적 대응이 어려운 야간 및 새벽시간에 집중호우가 예상되는 만큼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우려되는 산사태 취약지역과 하천 및 해안가 저지대, 야영장 등에 대해 사전 점검해 달라고 당부했다. 도로배수로와 소하천 퇴적물을 정비하는 등 취약지역 및 시설에 대해 신속하게 안전 조치하고 집중호우 시 산사태 취약지역 등 위험지역 주민은 긴급 대피토록 하라고 강조했따.


아울러 윤 대통령은 올해 첫 장맛비인 만큼 국민대비가 철저히 이뤄질 수 있도록 홍보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기상 상황과 국민 행동요령을 신속히 전파해 앞으로 지속될 장맛비에도 국민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행안부는 "지자체에 즉각적인 비상근무 실시와 시도별 단체 소통방을 개설해 신속한 상황전파 및 정보를 공유토록 했다"면서 "산불 피해지역의 산사태 위험성 증대에 따른 복구사업장 내 방수포 설치 등 사전 안전조치 및 하천·해안가 저지대, 야영장·캠핑장 등 취약지역 사전점검을 실시하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