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송파구, 전국 최초 조도 데이터 구축 완료...안전·범죄 예방

수정 2022.01.23 08:36입력 2022.01.23 08:36
서체크기

도로 및 골목길, 가로등·CCTV 설치 위치의 조도 측정해 공공데이터 개방... 박성수 구청장 “안전 ·범죄예방에 적극 활용할 것. 스마트 도시 송파 구현”

송파구, 전국 최초 조도 데이터 구축 완료...안전·범죄 예방  송파구 전역 조도 데이터
AD

송파구, 전국 최초 조도 데이터 구축 완료...안전·범죄 예방  송파구 전역 조도 시각화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전국 최초로 ‘조도 데이터 구축’ 사업을 추진한 결과 이달 11일부터 ‘서울특별시 송파구 야간 조도’ 데이터를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포털에 개방했다고 밝혔다.


송파구는 지난해 4월 행정안전부 ‘2021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지원사업’ 공모에서 ‘조도 데이터 구축’ 사업이 선정, 국비 약 1억8000만 원을 확보해 12월 데이터 구축을 완료했다.

이 사업은 송파구 전역의 주요도로 및 골목길 야간 조도를 측정해 데이터를 구축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그동안 정부 및 지자체에서 일부 지역 조도 데이터를 측정, 분석한 사례는 있었지만 전 지역 조도를 측정해 데이터를 구축한 것은 송파구가 최초다.


구는 지난 7개월 간 지역내 600여㎞ 주요 도로와 골목길, 조명시설(가로등·보안등) 및 CCTV가 설치된 위치 야간 조도를 측정했다. 이를 위·경도 정보와 함께 기록해 송파구 전역의 조도를 지도로 시각화했다.

이렇게 축적한 데이터를 누구나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도록 최근 공공데이터로 개방했다. 자세한 정보는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송파구 전역의 조도 데이터가 개방, 공유되면 구민들의 생활 편의는 물론 안전을 살피고 범죄 예방에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구는 이를 조도 관련 정책 결정을 위한 객관적인 지표로 활용, 대학 및 관련 기관과 협력을 통해 구민 안전을 살펴 스마트 도시 건설을 위한 각종 연구에 적극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구민 누구나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공공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삶의 질을 높이겠다”면서 “앞으로도 4차 산업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등 혁신 성장 동력을 적극 활용해 스마트 도시 송파를 만들어가겠다”고 전했다.


송파구는 지난해 기존 정보통신과를 스마트도시과로 확대 개편, 스마트 도시 송파의 미래상을 제시할 마스터플랜 수립과 조례 제정 등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이밖에도 전국 최초로 스마트 민원검색 시스템과 CCTV업무 종합관리시스템을 개발하는 등 스마트 도시 구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