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스톡옵션·유급 장기휴가'…일하기 좋은 中企 조건 보니

수정 2021.12.09 06:00입력 2021.12.09 06:00
서체크기

대한상의 등 5개 기관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발표
4년 연속 선정된 中企 27개사

'스톡옵션·유급 장기휴가'…일하기 좋은 中企 조건 보니
AD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올해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에 IT·통신 업종이 두드러졌다. 전 직원에게 스톡옵션을 주거나 장기근속 유급휴가, 해외여행 지원 등 성과 보상과 휴가 보장이 중요한 근로 조건으로 꼽히는 최근 분위기가 반영됐다는 평가다.


대한상공회의소는 한국고용정보원, 한국기업데이터, 사람인, 잡플래닛과 공동으로 이같은 내용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633개사를 선정해 9일 발표했다.


이중 8개 분야별 최우수 중소기업에는 ㈜빅텍, 센드버드코리아, 쎄트렉아이, ㈜에이알티플러스, 엠포플러스, 이씨에스텔레콤, ㈜코리아스타텍, ㈜코맥스가 선정되었다.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은 중소기업과 청년 취업준비생의 인력 미스매치 해소를 위해 2018년부터 매년 발표하고 있다. 2018년 565개사, 2019년 639개사, 2020년 586개사가 선정되었다. 그중 27개사는 최초 발표 이래 4년 연속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스톡옵션·유급 장기휴가'…일하기 좋은 中企 조건 보니

지역별로는 서울(362)과 경기(131)지역 소재 기업이 전체의 78%를 차지하여 여전히 우수 중소기업의 수도권 집중화 현상을 보여줬다. 이어 대전(22), 인천(21), 부산(16), 충남(12), 충북(12), 경남(10), 경북(10), 대구(10), 광주(8), 강원(7), 울산(4), 전북(4), 전남(2), 세종(1), 제주(1) 순으로 분포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전년도와는 달리 IT·통신업종(198)이 제조·화학(185)을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유통·무역·운송업(74), 서비스업(53), 미디어·디자인(44), 건설업(37), 의료·제약(20), 교육업(13), 조사·컨설팅(9) 순의 분포를 보였다.


선정기업에 대한 세부정보는 대한상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채용이 진행중인 기업의 경우 '원클릭'으로 입사지원이 가능하다.



진경천 대한상의 중소기업복지센터장은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은 작년까지 제조기업이 가장 많았으나 올해 처음으로 IT·정보통신업종이 추월하는 현상을 보이고 있다"며 "앞으로 청년 취준생의 눈높이에 맞는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채용정보를 제공해 취업의 나침반 역할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