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김경문호, 상무·LG·키움과 평가전

수정 2021.07.21 14:57입력 2021.07.21 14:17

실전 감각 되찾고 26일 도쿄로 출국

김경문호, 상무·LG·키움과 평가전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야구 대표팀이 상무, LG, 키움과 평가전을 치른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세 경기 모두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고 21일 전했다. 상무와는 23일 오후 6시 30분 맞붙는다. LG와는 24일 오후 5시, 키움과는 25일 오후 2시 각각 경기한다.


대표팀은 애초 23일 라이징 스타를 상대로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이었다. 열 구단 선수들이 한 팀으로 경기를 치르면 코로나19 확산 위험이 있다고 판단해 취소했다. 대표팀은 평가전을 마치고 26일 일본 도쿄로 출국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