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뉴스
한국산 진단키트 미국서 판매…3개 업체, 美 FDA 사전승인 첫 획득
최종수정 2020.03.28 23:16기사입력 2020.03.28 17:49

긴급사용승인 절차상 사전승인 획득…美 사전승인 이례적으로 빨리 이뤄져
24일 한미 정상통화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요청

한국산 진단키트 미국서 판매…3개 업체, 美 FDA 사전승인 첫 획득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 생산업체 3곳이 미국 식품의약국(FDA) 긴급사용승인 절차상 '사전승인'을 획득했다.


28일 외교부에 따르면 국내 생산업체 3곳이 27일(현지시간) 미 FDA 긴급사용승인 절차상 사전승인을 획득했다. 이들 업체가 생산하는 진단키트는 앞으로 미국에서 판매가 가능하다.

3개 국산 진단키트 제품에 대한 미 FDA 사전승인은 이례적으로 빠른 시일 내에 이뤄졌다. 지난 24일 한미 정상통화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요청에 따라 우리 국산 진단키트의 지원의사를 표명하면서 FDA 승인 절차가 필요하다는 점을 언급한 이후 나흘만이다.


외교부 당국자는 "트럼프 대통령이 즉시 승인되도록 관심을 가지겠다고 한 데 따른 후속조치의 결과로 평가된다"면서 "양 정상통화의 후속조치 이행을 위해 외교부를 포함한 식약처 등 관계부처는 해당 업체들과의 협조를 바탕으로 미측과 긴밀하게 협의해왔다"고 설명했다.

앞서 한국 정부는 외교부를 중심으로 '코로나19 대응 방역물품 해외진출 지원 관계부처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 정부는 국산 진단키트의 조속한 대미 수출을 위해 앞으로 미측 구매기관과 우리기업 간 협의가 효과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TF는 외교부, 식약처, 복지부, 질병관리본부, 산업부, 국토부, 중기부, KOTRA 등 관계부처가 참여하고 있다.


한국산 진단키트 미국서 판매…3개 업체, 美 FDA 사전승인 첫 획득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