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공수처, '고발 사주' 의혹 관련 대검 압수수색

수정 2021.09.28 17:56입력 2021.09.28 17:56
공수처, '고발 사주' 의혹 관련 대검 압수수색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성필 기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 손준성 전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 사용하던 사무실을 압수수색했다.


28일 법조계에 따르면 공수처 수사3부(부장검사 최석규)는 이날 오전 대검 수사정보담당관실에 검사와 수사관 등을 보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수사정보담당관실은 검찰의 직접수사 축소 기조로 수사정보정책관실이 축소·개편된 부서다. 고발 사주 관련 고발장이 오갔을 당시 손 검사가 일했던 사무실이기도 하다.

앞서 진상조사를 진행 중인 대검 감찰부는 해당 사무실에서 손 검사가 사용했던 PC 등을 확보해 고발장 작성 흔적 등을 파악해 왔다. 지난 10일 손 검사의 자택과 현 근무지인 대구고검을 압수수색해 그의 휴대전화 등을 확보한 공수처는 이날 대검 압수수색을 통해 추가 단서를 확보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




조성필 기자 gatozz@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