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속보] '미나리' 윤여정, 한국인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수정 2021.04.26 10:58입력 2021.04.26 10:54
[속보] '미나리' 윤여정, 한국인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미나리'의 윤여정이 25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유니온 스테이션과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보랏 서브시퀀트 무비필름'의 마리아 바카로바, '힐빌리의 노래'의 글렌 클로즈, '더 파더'의 올비비아 콜먼, '맹크'의 어맨다 사이프리드를 제치고 여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