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정당
이해찬 “선거법 때문에 '민생법안' 처리 못해…원포인트 본회의 열자”
최종수정 2019.12.20 09:55기사입력 2019.12.20 09:55

“총리·법무장관 청문회도 빨리 시행돼야“

이해찬 “선거법 때문에 '민생법안' 처리 못해…원포인트 본회의 열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선거법 때문에 예산부수법안과 민생법안, 검찰개혁 법안들이 처리되지 못하고 있다”며 "국회가 국정 운영의 발목을 잡아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한 해가 마무리되는데 경제 활력과 민생 안정에 매진해야 한다"면서 "정쟁도 협상도 할 수 있지만 국정운영과 민생안정을 위해 할 일을 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예산 부수법안은 연내 빠른 시간 안에 처리돼야 내년 예산이 정상 집행되고 경제 활력이 제고된다"며 "총리와 법무부 장관 지명자에 대한 청문회도 빨리 시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국정에 공백이 오면 평범한 국민의 삶이 지장 받는다"며 "예산부수법안과 민생법안이라도 처리할 원포인트 본회의를 열어달라. 처리해서 국민들께 크리스마스 선물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