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국방·외교
합참 "고성 해안서 北무인목선 발견…거의 침수상태"(종합)
최종수정 2019.07.12 14:35기사입력 2019.07.12 14:35

갑판 위에 소량의 그물…선원은 없어
해안서 30m 떨어진 곳에서 해경이 발견

합참 "고성 해안서 北무인목선 발견…거의 침수상태"(종합) 12일 오전 10시 37분께 강원도 고성군 거진 1리 해안가에서 북한 소형목선이 발견됐다. 목선 안에 북한주민은 발견되지 않았다. 군 당국은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합동참모본부는 12일 오전 10시37분경 강원도 고성군 거진1리 해안가에서 북한 소형 목선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해양경찰이 도보 순찰 도중 해안에서 30m 정도 떨어진 곳에 이 목선이 있는 걸 발견했다.


목선에서 사람은 발견되지 않았지만 선박 확인 결과 북한 목선인 것으로 나타났다.


목선은 길이 약 9.74m, 폭 2.5m, 높이 1.3m 크기다. 갑판 위에 그물이 소량 발견됐으며, 동력장치는 없었다. 최초 발견 당시 거의 침수된 상태였다고 군은 설명했다.

목선이 발견될 당시 해군에서 파악한 작전기상 파고는 1.5~2.5m다. 대공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지역합동정보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합참은 "북한 무인 소형목선에 대해 확인, 조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지금 내 번호 좋은 번호일까?

길흉 확인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