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학교밖청소년센터에서 수능 교재 2만여권 무료 제공

최종수정 2020.09.22 12:00기사입력 2020.09.22 12:00

진로·직업 정보 담은 유튜브 제작 예정

학교밖청소년센터에서 수능 교재 2만여권 무료 제공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 시작일인 3일 서울 영등포구 남부교육지원청에서 수험생들이 원서를 접수하고 있다. 이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원서접수는 마감됐으며 수능은 12월3일 실시된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학교 밖 청소년에게 수능 관련 교재 2만여권이 무료로 지원된다.


여성가족부와 한국교육방송공사(EBS)는 23일 학교 밖 청소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EBS는 학교 밖 청소년의 진학 및 검정고시 등을 위해 필요한 학습 교재를 전국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에 무상으로 지원한다. 또 학교 밖 청소년이 자신의 직업과 진로를 탐색할 수 있도록 진로·직업 정보를 제공하는 유튜브 콘텐츠를 제작해 보급한다.


여가부는 전국 219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검정고시 준비 및 학습멘토링 지원도 이어오고 있다. 대입 설명회도 매년 개최해오고 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