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용인시 5개 中企 'CES2022'서 122만 달러 계약

수정 2022.01.11 07:15입력 2022.01.11 07:15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도 용인 소재 중소기업 5개 사가 세계 최대 IT전시회 'CES 2022'에 참가해 122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용인시는 관내 5개 기업이 지난 5~7일 미국 라스베가스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22 소비자 전자제품 전시회(CES)에 참가해 총 75건, 122만 달러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상담 건수도 133건, 290만 달러 규모로 추가 계약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CES는 세계 최대 IT 전시회로 미래를 이끌어갈 최신 기술력을 미리 가늠해볼 수 있는 장이다.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로 2년 만에 오프라인으로 열렸다. 세계 각국의 혁신기업 2200여 곳이 참가해 디지털 헬스, 푸드테크, 모빌리티, NFT(대체불가 토큰), 메타버스 등 다양한 분야의 최신 기술을 선보였다.


관내에서는 난청환자용 소리 증폭 장치를 개발 생산하는 유위컴, 양자기술을 이용한 암호통신 개발 기업 ㈜이와이엘, 인공지능 맞춤 돌봄 시스템을 개발한 ㈜디엔엑스, 지능형 영상분석 솔루션 제공 기업 ㈜넥스트케이, 공기순환 기능성 매트리즈 제조기업은 ㈜디알에스코퍼레이션 등 5개 사가 참가했다.


용인시는 이들 기업을 위해 행사장 내 '용인시 공동관'을 마련, 5개 기업이 각국 바이어들을 상대로 자사의 기술력을 소개하는 등 별도의 투자설명회를 개최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전시회 부스 임차료의 80%와 장치비의 60%를 지원하고, 편도 해상운송비와 각 기업별로 통역사 등을 지원했다.


시 관계자는 "국제적인 전시회에 참가해 관내 기업들이 미래를 예측할 수 있는 시각을 갖는 것이 중요한 만큼 관내 기업들이 다양한 해외 전시회에 참가할 수 있도록 돕고 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