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나경원, 다보스포럼서 WTO 사무총장과 공급망 협력 논의

수정 2022.05.24 20:16입력 2022.05.24 20:11
서체크기

세계백신면역연합 대표와 코로나19 종식 위한 협의도

나경원, 다보스포럼서 WTO 사무총장과 공급망 협력 논의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나경원 전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4일(현지시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 'WEF' 대통령 특사단장 자격으로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세계백신면역연합(GAVI) 대표 등을 면담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나 특사는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WTO 사무총장과 우크라이나 사태로 인한 식량·에너지 위기 및 최근 전 세계적인 공급망 위기에 대한 WTO의 역할과 한국과의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세스 버클리 GAVI 대표와의 만남에서는 전 세계 코로나19 대응과 종식을 위한 우리나라와 GAVI의 협력을 상의했다.


나 특사는 최근 북한의 코로나19 상황에 우려를 나타내고 정부의 대북 코로나 방역 지원 방침을 설명했다. 또한 북한의 코로나19 상황 극복을 위한 국제사회 공동 대응 필요성 관련 의견도 나눴다.

나 특사는 전날엔 존 케리 미국 대통령 기후변화 특사와 보르게 브렌데 WEF 수석 이사의 공동 주재로 진행된 '선도그룹연합(FMC) 지도자 모임' 세션에 참석한 바 있다. FMC는 지난해 11월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를 계기로 미국과 다보스포럼이 공동 출범시킨 이니셔티브다.


한편 이달 22일~26일 진행되는 올해 다보스 포럼은 '전환점의 역사 : 정부 정책과 기업 전략'을 주제로 26일까지 진행되며 50여 명의 국가, 정부 수반을 비롯해 정치인, 기업인, 학자, 시민사회 인사 등 2천500명이 참석한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오늘의 토픽

AD

당신이 궁금할 이슈 콘텐츠

AD

맞춤콘텐츠

AD

실시간 핫이슈

AD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