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경기도, 가정보육 어린이 '과일꾸러미' 경기도산 우선 공급

수정 2021.09.28 18:59입력 2021.09.28 18:59
경기도, 가정보육 어린이 '과일꾸러미' 경기도산 우선 공급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도내 생산 과일을 가정보육 어린이들에게 최우선 공급한다.


경기도는 28일 농협 경기지역본부 등 꾸러미 공급업체 5곳,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등 생산자단체 4곳과 이 같은 내용의 비대면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용철 도 행정부지사와 정용왕 농협 경기지역본부장, 김영향 두레생협연합 대표, 조완석 ㈜한살림사업연합 대표, 안인숙 행복중심생협연합 대표, 김범진 담양농협하나로마트 조합장, 명인복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회장, 홍상의 안성원예농협 조합장, 신현성 평택원예농협 조합장, 이정경 베농영농조합법인 대표 등이 영상으로 참석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도는 안전하고 우수한 과일이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경기도산 과일 수급과 홍보ㆍ지원에 노력하게 된다.

농협 경기지역본부, 두레소비자생활협동조합연합회, ㈜한살림사업연합, 행복중심소비자생활협동조합연합회, 담양농협하나로마트 등 꾸러미 공급업체는 경기도사과연구연합회, 안성원예농협, 평택원예농협, 베농영농조합법인 등 생산자단체와 긴밀히 협조해 경기도산 과일 공급을 확대하고, 안정적으로 공급 사업 추진을 맡는다.


생산자단체는 공급 사업에 참여하는 농가의 생산 및 품질을 관리하고, 꾸러미 공급업체와 협력해 우수한 품질의 경기도산 과일 공급을 담당하게 된다.


이용철 도 행정1부지사는 "이번 협약은 가정보육 어린이에게 안전하고 품질 좋은 경기도 생산 과일 꾸러미를 공급하기 위한 것"이라며 "협약체결 기관들과 고품질의 경기도 생산 과일 꾸러미 공급, 과일 생산농가의 판로 확보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도는 어린이집 등 보육시설에 다니고 있는 어린이들과 차별이 없는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고자 지난해부터 건강과일 지원대상을 가정 양육어린이까지 확대해 약 17만 여명이 추가로 지원을 받게 됐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