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종학 ''스타트업 파크' 만들어 지역 혁신활동 지원하겠다'
기사입력 2018.09.12 14:30최종수정 2018.09.12 14:30 중기벤처부 이은결 기자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은결 기자]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2일 "지역의 혁신활동 활성화를 위해 스타트업과 투자자, 대학, 연구기관이 함께 어우러지는 '스타트업 파크'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홍 장관은 이날 오후 대전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산학연 관계기관과 간담회를 열고 이같이 말했다.

이번 간담회는 중소기업 산학연 제도를 개선하고, 관계기관 간 협력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홍 장관은 "기존 산학연 협력 기술개발사업에 예비연구제도를 도입해 중소기업 기술개발의 사업화 성공률을 높이고, 선도연구기관을 지정해 기술애로가 있는 중소기업에 과제기획부터 기술사업화까지 맞춤형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도 밝혔다.

간담회에는 KAIST, 포항공과대학교 등 대학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생산기술연구원 등 연구기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장 등이 참석해 홍 장관에게 현장 애로사항을 전달했다.

홍 장관은 "향후 산·학·연 혁신 주체들이 중심이 되는 개방형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고, 혁신 성과가 확산되도록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은결 기자 le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