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bar_progress

글자크기 설정

닫기

SK에코플랜트,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 선임

수정 2021.09.28 15:08입력 2021.09.28 15:08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을 통한 친환경기업으로 성장 가속화

SK에코플랜트, 박경일 신임 대표이사 선임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SK에코플랜트(옛 SK건설)가 28일 박경일 사업운영총괄을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친환경·신에너지 사업을 통한 환경기업으로의 성장을 가속화하고 국내외 사업 확장에 주력하기 위한 결정이다.


이사회 관계자는 “박 신임 대표이사는 현재 SK에코플랜트의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앞으로 국내 대표 환경기업으로서 사업 영역을 확장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대표이사는 그동안 SK그룹에서 투자전략과 M&A를 담당한 전문가로서, 올해 1월 SK에코플랜트 사업운영총괄로 부임했다. 사명 변경 후 지난해 인수한 환경시설관리(옛 EMC홀딩스)를 활용한 볼트온(Bolt-on, 유사기업과의 인수·합병) 전략을 직접 진두지휘하며 폐기물 소각기업 7곳을 인수했다. 이를 통해 수처리 뿐 아니라 국내 최대 사업장폐기물 소각용량을 보유한 1위 사업자 지위를 공고히 했다.


박 대표이사는 향후 기업공개(IPO)를 위한 재무구조 개선에 집중하며 친환경·신에너지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산업폐수 처리, 리사이클링(Recycling) 등 신규 사업 진출과 글로벌 사업 확대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SK에코플랜트는 모범적인 거버넌스 구조를 확립하고자 올해 사명을 바꾸고 전문성과 독립성을 갖춘 이사회 중심의 경영체제로 전환했다. ▲ESG위원회 ▲인사위원회 ▲감사위원회 ▲경영위원회 등 사외이사 중심의 소위원회를 운영하고, 주주가치 제고 및 권익 보호를 위해 회사에 중대한 영향을 미치는 주요 사안은 이사회를 통해 의사결정을 하고 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댓글 SNS공유 스크랩

오늘의 토픽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