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ar_progress
닫기

글자크기 설정

일반
"여성 BJ 보고 3번 했다" BJ 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논란
최종수정 2019.06.19 21:26기사입력 2019.06.19 07:12
"여성 BJ 보고 3번 했다" BJ 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논란 BJ 감스트와 NS 남순, 외질혜가 인터넷 생방송 중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을 일으켰다./사진=아프리카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김윤경 기자] 인터넷 방송인 아프리카 BJ '감스트'와 'NS 남순', '외질혜'가 생방송 중 특정 여성 BJ를 거론하며 성희롱 발언해 파문이 커지고 있다.


19일 오전, 방송에서 세 사람은 모든 질문에 '당연하지'라고 답하는 게임을 진행했다. 이 게임은 질문 내용에 모두 '당연하지'라고 답해야 하며, 이를 어길시 벌칙을 받는 게임이다.


외질혜는 NS남순에게 "XXX(여성 BJ)의 방송을 보며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냐"고 물었다. 이에 NS남순은 폭소하며 "당연하지"라고 말했다.


NS남순이 감스트에게도 "XXX(또 다른 여성 BJ)를 보고 XXX를 친 적 있지?"라고 묻자 감스트도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NS남순이 웃자 감스트는 "세 번 했다"고 답했다.

이후 누리꾼들은 해당 방송 내용이 특성 여성BJ를 향한 성희롱 발언이라며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외질혜 역시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다"라고 해명했다.




김윤경 기자 ykk02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스크랩 댓글0

주요뉴스

이 기사와 함께 보면 좋은 뉴스


위로가기